고려대학교 구로병원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의학정보

의학발전을 선도하는 고려대학교 병원

  • 건강정보
    • 질병정보
    • 스페셜건강정보
  • 검사정보
  • 첨단장비소개
  • 복약정보
  • 영양정보
  • 의학칼럼
  • 자가진단
  • 건강TV
  • 진료예약센터 : 1577-9966

스페셜 건강정보

  • HOME
  • 의학정보
  • 건강정보
  • 스페셜건강정보
확대 축소
스페셜 건강정보 상세 내용보기
등록일 2018.11.20
제목 임신 중기 전치태반 발견, 신생아 호흡곤란증후군 주의!

임신 중기 전치태반 발견됐다면 신생아 호흡곤란증후군 주의!

 

임신 후기에 없어졌어도 여전히 위험요인

전방 전치태반인 경우 약 5배

 

 

전치태반인 경우 신생아호흡곤란증후군을 가진 아이를 출산할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가 발표됐다.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산부인과 안기훈 교수팀은 2007년부터 2015년까지 출산한 산모 2067명을 조사했다. 연구 결과, 임신중기에 전치태반이 발견될 경우 신생아호흡곤란증후군이 나타날 가능성이 높다는 것을 밝혔다.

 

정상태반위치를 가지고 있는 산모에 비해, 중기에 전치태반이 발견될 경우에 신생아호흡곤란증후군을 아이를 출산할 가능성이 높았다.

 

또한, 전치태반의 위치가 자궁 앞쪽에 있는 전방전치태반의 경우에서만 신생아호흡곤란증후군의 발생위험이 약 5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목할 점은 임신후기에 태반의 위치가 제자리를 찾았다고 하더라도 신생아호흡곤란증후군의 발생위험이 높았다는 것이다. 임신 중기에 4.2%의 산모에서 전치태반을 가지고 있었으나 분만 전에는 2.2%의 산모만이 전치태반을 유지하고 있었다. 즉, 임신 중기에 전치태반이 발견된 산모의 대부분에서 태반이 정상위치를 찾게 되지만 그럼에도 위험요소는 가지고 있는 셈이다.

 

안기훈 교수는 "전치태반의 경우 제왕절개로 분만을 해야 하므로 임신 후기 출산 당시에만 관심을 가지기 쉬우나 이번 연구결과에서 나타난 것처럼 임신의 전 과정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산모와 태아의 안전을 파악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전치태반과 같이 고위험요소를 가지고 있는 산모는 신생아 합병증에 대한 상담을 임신 중기부터 받는 것이 중요하며 이를 전문적으로 진단 및 치료할 수 있는 의료기관에서 체계적인 출산준비를 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조언했다.

 

한편, 신생아 호흡곤란증후군은 태아시절 폐의 미성숙이 주 원인인데, 조산이나 저체중출산으로 인해 폐가 미성숙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조산을 방지해 태아가 성숙한 상태에서 출생하는 것이 가장 좋은 예방법이며, 이를 위해서는 조산의 위험인자를 잘 파악하고 조절해야 한다. 식이관리, 당뇨, 혈압, 염증 등을 관리하고, 필수영양소섭취와 스트레스 저감 등의 노력도 필요하다.

 

 

도움말┃산부인과 안기훈 교수

관련질병 고위험신생아 , 전치태반
관련진료과 산부인과
관련의료진

Quick 메뉴

  • 진료시간표
  • 의료진 찾기
  • 진료예약
  • 전화번호 찾기
  • 찾아오시는 길
  • 고객의 소리
  • 진료예약센터 - 1577-9966


관련 사이트 이동 이동 이동 이동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