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ncer News

확대 축소

  • 현재 페이지 페이스북에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 트위터에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 미투데이에 공유하기
  • URL 복사
  • 메뉴 더보기
게시물 상세 내용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4-03-31
제목 고려대 구로병원 암병원 준공식, 환자중심 암 치료 본격화

 

 

 

 

 

 

 

 

 

고려대 구로병원 암병원 준공식, 환자중심 암 치료 본격화

 

지상 10층 규모, 혁신적인 암 치료 및 연구공간으로 꾸며

준공 후 신관 및 본관 연내 180여병상 추가 증설 및 리노베이션

 

고려대 구로병원(원장 백세현)은 4월 29일 ‘암병원 준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환자중심 암 치료의 시작을 알렸다.

 

이날 준공식에는 고려중앙학원 김재호 이사장, 고려대 김병철 총장, 김우경 의무부총장, 김정묵 의과대학 교우회장, 대한병원협회 김윤수 회장, (주)한라 정몽원 회장 등 법인과 학교, 의료원, 유관기관, 건설관계사 주요 인사를 비롯해 교직원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됐다.

 

암병원은 연면적 8,585.77㎡에 지상 10층 규모로 2013년 2월 착공해 올해 3월에 준공됐다.

 

암병원은 암환자를 위한 전용 진료실 및 각종 검사실을 비롯해 방사선치료실, 일일항암치료실, 다학제 협진회의실, 교육실 등을 갖췄으며, 환자가 원스톱으로 치료받을 수 있도록 치료동선과 공간을 최적화하고 프라이빗하게 꾸몄다. 또한, 각종 연구실과 교육실을 갖춰 미래지향적 연구와 학술의 전당으로 자리매김하고자 했다.

 

준공식에 앞서 4월 14일 진료를 시작한 암병원은 쉽고 편하고 빠르고 믿을 수 있는 암병원을 모토로 환자중심 암 치료시스템을 내세워 암 환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특히, 구로병원은 암병원 준공과 함께 환자 입원대기를 최소화하고 환자편의와 의료서비스의 질을 높이기 위해 신관과 본관에 연내 약 180여병상을 추가로 증설하고, 일부 진료과와 검사실 등도 리노베이션에 들어간다.

 

 

김재호 고려중앙학원 이사장은 “구로병원이 암 퇴치를 위한 또 하나의 날개를 달았다”고 평가하고, “지속적인 혁신과 변화로 최상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구로병원이 대외적으로 최고수준으로 인정받고 있는 암 치료와 연구역량을 통해 국제적인 암병원으로 성장하는 것은 물론 그에 걸맞는 사회적 책임도 다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병철 고려대 총장은 “건물 전체가 환자중심으로 최적화해 설계하는 등 튼실하게 구축된 암병원이 정상급 의료진과 시스템을 만나 역량이 더욱 강력해졌다”면서, “핵심역량을 바탕으로 임상과 연구가 조화된 세계적인 의료기관으로 성장해 인류 암 정복의 새 역사를 써내려가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우경 고려대 의무부총장은 “구로병원은 초기 암 환자를 비롯해 전국의 중증 암환자가 몰리는 병원”이라면서, “선도적인 다학제 진료시스템과 독립적인 암 전문병원 설립으로 보다 수준높은 암 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이다. 앞으로 구로병원 새로운 도약과 성장을 지켜봐달라”고 말했다.

 

백세현 고려대 구로병원장은 “암병원 설립 준비기간만 5년에 이를 만큼 여러 의료진들이 마음을 모아 기획하고 추진한 성과”라면서, “오로지 환자의 시각에서 바라보며 규모가 아닌 질적으로 앞선 환자중심 암 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열과 성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고려대학교 구로병원 암병원 관련 기사 자세히 보기]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고려대 구로병원, 암병원 개원! '환자중심 암 치료' 새 지평 열었다. 2014-03-31
다음글 고려대 구로병원 암병원 심포지움 성황 2015-04-14
 

QUICK

진료예약센터
1577-9966
TOP(위로가기)